휴온스 PBA-LPBA 챔피언십 2021 / 스페인 신성 앙기타, 퍼펙트큐 달성

서형석 기자 / 기사승인 : 2021-11-20 09:05:28
  • -
  • +
  • 인쇄
- 64강 박형근 상대로 2세트 첫 이닝 ‘한 큐 15득점’
- 뱅크샷 세 방 곁들여 단 9분만에 세트 마무리
- 한 번도 힘든데 전날 신남호에 이어 대회 두 번째 퍼펙트큐

[Brilliant Billiards=서형석 기자] 대회 경기 중, 한 번도 달성하기 힘든 퍼펙트큐가 이틀 연속으로 나왔다. 주인공은 ‘스페인 신성’ 카를로스 앙기타(24). 19일 경기도 고양시 소노캄고양에서 열린 ‘휴온스 PBA-LPBA 챔피언십’ 64강 박근형과의 대결2세트 2이닝째 한 큐 15점을 몰아치며 ‘퍼펙트 큐’를 완성했다.

첫 세트서도 하이런 8점으로 15:11(11이닝)로 승리한 앙기타는 2세트 박근형의 초구가 무산되자 공격 기회를 이어받아 침착하게 득점을 이어나갔고, 뱅크샷 3차례 등으로 15점을 완성했다. 이로써 앙기타는 시즌 세 번째 퍼펙트큐 주인공이 됐다. 하지만 대회에서 가장 먼저 퍼펙트큐를 달성하는 선수에게만 상금 1000만원이 지급된다는 규정으로 인해 상금은 지급되지 않는다. 대회 첫 번째 퍼펙트큐는 전날 PBA 128강전서 신남호가 김병호를 상대로 달성하며 상금을 손에 넣었다. 앙기타는 퍼펙트 큐 활약으로 초반 두 세트를 따내며 무난히 승리를 챙기는 듯했으나 이후 3,4세트를 12:15(14이닝), 5:15(9이닝)으로 내주면서 승부치기까지 돌입, 초구를 놓치는 실수로 승부치기 0:1로 패배했다.

‘TS샴푸 퍼펙트 큐’는 매 투어별 세트제 경기(PBA 128강, LPBA 16강부터)에서 어떤 이닝에서든 한 큐에 15점(LPBA 11점)을 기록하는 선수에게 주어지는 특별 시상제도로 지난시즌부터 마지막 세트도 포함되어 PBA 11점, LPBA는 9점을 올리면 된다. 이를 달성한 주인공은 1000만원의 상금을 받는다.

퍼펙트큐를 달성한 앙기타는 “9득점 이후 쉬운 포지션이 나왔고 그를 이용해 쉬운 포지션을 이어 나갈 수 있을 것 같았다. 첫 이닝에 15점 퍼펙트큐를 달성하는 것이 정말 어려운 일이라는 걸 알고 있기에 너무 기쁘다. 그만큼 내가 충분히 집중력을 발휘했고 그로 인해 성취감을 느낄 수 있어서 좋았다”라는 소감을 전했다.

이어 앙기타는 “퍼펙트큐를 했음에도 패배해서 너무 아쉽다. 그러나 상대와 저 모두 최선을 다했고 좋은 경기를 펼칠 수 있게 해준 상대방에게 박수를 보내고 싶다. 이제 월드 챔피언십에 참가할 수 있는 성적을 내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다. 다음 대회 퍼펙트큐 상금은 내가 꼭 갖겠다”는 다부진 목표를 전했다.

 

[저작권자ⓒ Brilliant Billiards(브릴리언트 빌리아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PBA News

    +

    Team League

    +

    PHOTO NEWS